2019.07.22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33.1℃
  • 연무서울 29.3℃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조금대구 32.0℃
  • 구름많음울산 30.7℃
  • 구름많음광주 30.2℃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30.4℃
  • 구름조금제주 ℃
  • 구름많음강화 28.9℃
  • 구름많음보은 30.8℃
  • 맑음금산 30.4℃
  • 흐림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32.1℃
  • 맑음거제 29.9℃
기상청 제공

전주시

‘전주정신, 꽃심을 이야기하다’

전주시, 학습공동체 7인 이상 모임 대상 전주정신 꽃심강사 파견지원사업 추진

(전주=전북더푸른뉴스) 문혜인 기자 = 전주시가 전주정신인 ‘꽃심’을 알리기 위해 시민들의 삶 속으로 찾아 나선다.

 

시는 시민들과 함께 전주정신인 꽃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 학습공동체와 독서동아리 등에 전문강사를 파견하는 강사파견지원사업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그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꽃심 역사교실’을 진행하며 전주정신 확산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해온 꽃심 강사들이 직접 시민들을 찾아가 전주정신과 꽃심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강의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꽃심 강의는 전주지역 기관·단체, 동아리, 독서 모임 등 학습공동체 7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의 ‘전주인문학 365’코너 또는 온라인(naver.me/FkbMl3wu)으로 신청하면 된다.

 

강사 일정 조율 및 배정을 위해 강의 희망일자 최소 1주일 전에 접수하면, 배정된 강사가 직접 수요자의 학습공간으로 찾아가 전주정신의 의의와 중요성을 소개하게 되며

 

박재열 전주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전주는 대한민국 어느 도시보다 아름다운 문화를 꽃피워낸 도시”라며 “천년의 세월 속에 녹아있는 전주정신 꽃심이 이번 사업을 통해 시민들의 삶 속에 더 단단히 뿌리내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전주정신 꽃심강사 파견지원사업에 대한 자세한 안내 및 참여 신청은 전주시 교육청소년과(063-281-5314)로 문의하면 된다.



"고객만족은 참치에 대한 나의 열정으로부터..."
[전북=전북더푸른뉴스] 박혁 기자 = 참치는 우리나라 사람이라면 남녀노소구분없이 대부분좋아하는 생선일 것이다. 가정에서 주부들의 반찬 고민을 덜어주는 대중적인 참치캔부터 싱싱한 본연의 식감을 느낄 수 있는 고급 참치회까지 식도락가들에게 최고의 인기 음식1, 2위를 다투는 것이 바로 참치이다. 이러한 참치에 남다른 열정과 정성을 가미하여 만 2년이 채 되지 않은 짧은 업력에도 불구하고 익산에서 최고의 참치회집으로 당당히자리잡은 '魂(혼)참치' 이지윤대표를 만나보았다. 우선 魂(혼)참치라는 가게상호의 네이밍 이유를 묻자,'魂(혼)'이라는 글자는 '넋 혼, 마음 혼'의 뜻을 가진 글자이고 고객에게 내어드리는 참치 한점, 한점마다 정성을 다하여 마음을 담는다는 의미로 작명하였다고 한다. 고객 만족에 대한 남다른 각오가 엿보이는 부분이다. 사실 이지윤대표는 2001년상경하여 노점상부터 시작하며 본인이 목표한 성과를 이룰때까지17년간 고향인 익산에 내려오지 않고 지금의 혼참치를 이뤄낸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2017년 귀향 당시 참치회집 창업에 뜻을 두고, 참치에 관한 것은 그 누구에게도 자신있다는 확신이 생길때까지, 참치학습에 밤낮없이 전국을 돌며4개월간힘을 쏟았다고